말씀과 찬양   금주의 말씀

금주 주일오전예배 설교 (2020. 5. 31)

 ▪︎ 설교 : 황규식 담임목사
 ▪︎ 말씀 : 마 22 : 1 ~ 14
 ▪︎ 제목 : 택함 입은 자가 되라

 * 최대 Full-HD(1920x1080) 고화질로 보실 수 있습니다.

   (방법: [하단바]-[설정]-[품질]-[1080pHD])

금주의 본문

마태복음 22장 1 - 14절

1. 예수께서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가라사대

 

2.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3.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사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4.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가로되 청한 사람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오찬을 준비하되 나의 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혼인 잔치에 오소서 하라 하였더니

 

5. 저희가 돌아 보지도 않고 하나는 자기 밭으로,

    하나는 자기 상업차로 가고

6. 그 남은 자들은 종들을 잡아 능욕하고 죽이니

 

7. 임금이 노하여 군대를 보내어 그 살인한 자들을 진멸하고

     그 동네를 불사르고

 

8. 이에 종들에게 이르되 혼인 잔치는 예비되었으나

    청한 사람들은 합당치 아니하니

 

9. 사거리 길에 가서 사람을 만나는대로 혼인 잔치에

    청하여 오너라 한대

 

10. 종들이 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자리에 손이 가득한지라

11. 임금이 손을 보러 들어올쌔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12. 가로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저가 유구무언이어늘

 

13.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수족을 결박하여

       바깥 어두움에 내어 던지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갊이 있으리라 하니라

 

14.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

생명의 양식

하나님은 택함 받은 자와 함께 하신다.

 

하나님은                                      

천국의 주인으로서

하늘나라(영토)가 있고

아들을 위한 나라(주권)와

하늘나라에 합당한 백성의 조건을 갖춘 자들을

초청하여 혼인잔치를 베푸신다.(마22:1-2)

 

그런데

막상 초청된 백성들은

초청의 날에 초청을 거절하고

각기 자신의 삶을 향해 가고

또 어떤 이들은 초청하는 종들을 능욕하고 죽이기도 하였다.

(마22:3-7)

 

그래서

임금은 사거리에 나가 만나는 사람을 초청하라고 하니

종들이 나가서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모두 데려와서

예복을 입혀서 혼인잔치에 참예케 한다.(마22:8-10)

 

그런데 막상

임금이 혼인잔치에 참여한 손님들을 보니

그 중에 예복을 입지 않고 들어온 사람이 있어서

그를 바깥으로 내어 쫓으셨다.(마22:11-13)

 

그러면서

임금께서는 이렇게 말했다.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다’고.(마22:14)

 

그러면

택함 받은 자의 조건은 무엇이냐?

그것은 곧 예복이다.

 

그러므로

임금이 원하는 예복을 입고

천국 혼인잔치에 참예하는 성도가 되자.                           

 

 

아-멘

지난 주일오전예배 설교 보기

2020. 5. 24

황규식 담임목사

​반드시 결실을 맺어야 한다

 (마 13 : 18 - 23)

2020. 5. 17

황규식 담임목사

휴거를 준비하라

 (고전 15 : 50 - 58)

2020. 5. 10

황규식 담임목사

나는 주님의 것이다

 (고전 6 : 19 - 20)

더 이전의 설교를 보시려면 아래 버튼을 클릭해 주세요.

 * 큰 화면으로 보시려면 화면 [하단바]에               아이콘을 클릭해 주세요.

Copyright © 2017. All rights reserved  by 수지산성교회 Suji Sansung Church

(우) 16876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로 259 (죽전1동 1185-4),

 e-mail: contact@sujisansung.com

Tel. 031)266-9199, Fax. 031)261-1951, 평창힐링센터. 033)334-9199